• 북마크
상해한인신문 - Shanghai Korean News

아름다운中国文化65, 사회를 웃어대는 바보 캐릭터의 힘 岳敏君위에민쥔, 중국현대화가, 백산 김덕기 선생, 중국고미술품(서화,도…

2020.09
15

본문

아름다운 中國文化(65)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柏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사회를 웃어대는 바보 캐릭터의 힘 岳敏君 

김덕기65회-사진1.jpg

위에민쥔 岳敏君(1962~)

흑룡강성 大慶에서 출생, 1985년 하북성 사범대 美術系 졸업했다.

中國 현대 예술계 베스트셀러 4인방 중 한 사람으로 웃음의 질주로 민중을 이끈 자유전사. 그의 작품에는 이념적 지향을 상실한 채 현실참여도 방관도 하지 못하는 지식인들의 무력감과 허탈감이 내재되어 있다. 

 

김덕기65회-사진2-35cmx45cm.jpg

35cm X 45cm

 

2000년대 들어 40대 초반의 신진작가 위에민쥔(岳敏君,1962~), 쩡판츠(曾梵志,1964~), 장샤오강(張曉剛,1958~), 팡리쥔(方力鈞,1963~) 등이 졸지에 중국 현대 미술계에 혜성처럼 부상했다. 종래의 전통 수묵화나 사실주의 유화에서는 상상도 할 수 없었던 이념적인 추상화로 세계미술시장의 주목을 받은 것이다.

개혁개방정책의 결과로 야기된 경제발전 속도와 비례하여 중국현대미술은 21세기 초반부터 세계 미술시장을 흔들어 깨웠다. 오랜 세월 미술시장에서 ‘TOP3’를 차지한 나라는 미국, 영국, 프랑스 였지만 2007년 이후로는 중국이 프랑스, 영국을 밀어내고 있는 형상이다.

2000년대 초반만 해도 중국의 강세가 ‘단발성’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었지만, 지금은 오히려 현대미술 뿐만 아니라 고미술까지도 세계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추세다.

중국의 현대미술은 회화양식을 도입한 뒤 100여 년이 지난 1990년대에 이르러 ‘중국다운’ 개성을 완성하는가 싶더니 이제 장샤오강, 쩡판즈, 위에민쥔, 팡리쥔을 중국 현대미술의 ‘4대 천왕’으로 꼽고 있다.

 

1949년 중화인민공화국 성립 후 중국의 미술은 주로 사회주의적 인물중심 사실화가 주를 이루었다.

1989년 동유럽 사회주의 몰락은 중국사회에 염세와 냉소주의를 몰고 왔으며 사회에 대한 불신과 반목을 지닌 젊은이들을 중심으로 ‘냉소적 사회주의(Cynical Realism)’, ‘정치 팝(Political Pop)’ 등 반체제적 아방가르드 예술가 그룹이 출현했다.

입이 찢어지도록 흰 이빨을 드러낸 위에민쥔의 웃음 속에도 칼 같은 날카로움은 세상과 자신에 대한 비웃음, 희롱, 자조인지도 모른다.

위에민쥔은 뜻밖에도 출신성분이 ‘양호한’ 군인 가정에서 태어났다. 그러나 소학교 때 文革 시기를 보낸 그는 사실상 수업정지 상태로 빈둥거렸다. 수많은 청소년기 학생들은 새로운 지식을 배울 기회를 장기간 놓치고 있었다.

그런 상황이 걱정스러웠던 부모님은 나이 지긋한 선생님을 모셔와 그에게 전통 채색화 공부를 시켰다.

모호하고 확실치 않은 세월을 허송하며 지내다 그가 허베이사범대학 유화과에 입학한 것은 1985년 신사조 미술운동이 폭발하던 해였다. 그의 머릿속에는 온갖 환상과 방황, 혼돈이 가득 차 있었다.

 

그는 곧 팡리쥔, 리우웨이, 양사오빈(楊少斌) 같은 전위예술가들과 어울리기 시작했다. 그들은 어떤 일에 대해서도 진지함 없이 농담과 조소로 일관했다.

위에민쥔은 점점 더 과장된 제스처와 색상으로 그들을 그렸다. 한 명으로는 부족해 같은 표정의 인물을 바로 옆에 수없이 반복해서 그렸다.

그리고 또 그리고 계속 그려 눈이 어지러워 질 정도가 되자 여러 명으로 불어난 그들의 웃음은 거대한 힘이 되었다. 그제야 위에민쥔의 마음도 후련해졌다.

사회를 냉정하게 바라보는 자아를 표현하고 싶었던 위에민쥔은 광적인 웃음을 통해 사고를 거부하는 바보건달을 그렸다.

박장대소하는 그의 머리는 텅 비고, 감아버린 두 눈은 눈앞의 상황을 대면하지 않으며, 사방에 울리는 웃음소리는 현실의 각종 소리들을 묻어버렸다.

위험과 슬픔, 공허와 분노가 극에 달한 상태에서 나온 행위이자 순간적인 자기구원이었다.

현대사를 겪는 동안 사람들은 자연스러운 행복이 무엇인지도 모른 채 행복을 교육받았다. 그들은 개인의 진심에서 우러나오는 참다운 웃음보다는 교육 받은 웃음을 웃었고 심지어 행복하지 않아도 행복한 척 웃어야 했다.

이제는 바로 그 공허하고 가식적인 웃음을 터뜨린 자신과 사회를 비웃어야 할 차례였다.

 

김덕기65회-사진3.jpg

 

김덕기65회-사진4.jpg

 

김덕기65회-사진5-60cmx50cm.jpg

60cm X 50cm

 

아름다운 中國文化(64) 

급변하는 중국, 시대의 감정을 그린 方力鈞

김덕기64회-사진1.jpg

팡리쥔 方力鈞 (1963~) 

 

<작품유물 제공 및 해설>

8면김덕기-사진교체200628.jpg

작품유물 제공 및 해설: 柏山金悳基

-울산 출신 부산사람. 동래고. 고려대 농경제과 졸업. 철학박사

-1994년 創業投資 1세대 기업인

-현재 중국 칭다오에서 기업경영과 고미술 연구에 정진하고 있으며

  ·中文化 단체 및 중요대학에서 열강

-부산에서「八金山美術館」을 운영

동양 3국의 서화, 도자, 금동기 등을 무료 감정하고 있음.

연락처

핸드폰: +86-185-6155-2907()  +82-10-9344-3688(한국)

 

이메일: site8038@naver.com 


ⓒ 상해한인신문 shkonews@naver.com

http://blog.naver.com/shkonews

www.shkonews.com 

  

광고-광양항-승인200729.jpg

광양만권 하동지구 대송산업단지 분양

한국의 마지막 남은 금싸라기 땅!

입지보조금 최대 30% 지원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하동지구

TEL: +0082-55-880-6482 투자유치팀

www.gfez.go.kr 

 

광고-언론진흥-코로나미소.png

감추어도 느껴지는 대한민국 미소

코로나19 예방하기

한국언론진흥재단 세계한인언론인협회

 재외동포언론사 지원사업 

전체 22 건 - 1 페이지
2020.09
15

열람중 아름다운中国文化65, 사회를 웃어대는 바보 캐릭터의 힘 岳敏君위에민쥔, 중국현대화가, 백산 김덕기 선생, 중…

아름다운 中國文化(65)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柏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사회를 웃어대는 바보 캐릭터의 힘 岳敏君  위에민쥔 岳敏君(1962…

상해한인신문 09시 45분 65
2020.08
19

아름다운中国文化64, 급변하는 중국, 시대의 감정을 그린 方力鈞 팡리쥔 중국현대화가, 백산 김덕기 선생, 중…

아름다운 中國文化(64)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柏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급변하는 중국, 시대의 감정을 그린 方力鈞    팡리…

상해한인신문 16시 06분 64
2020.08
05

아름다운中国文化63, 변혁기를 넘어선 張曉剛 장샤오강,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

아름다운 中國文化(63)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柏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변혁기를 넘어선 張曉剛    장샤오강 張曉剛 (1958~ )&nb…

상해한인신문 15시 18분 249
2020.06
18

아름다운中国文化62, 변혁기의 중국그림 紅衛兵少女,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아름다운 中國文化(62)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柏山 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변혁기의 중국그림 紅衛兵少女  홍위병소녀 48 × 58 …

상해한인신문 12시 10분 686
2020.06
03

아름다운中国文化61, 詩文자기(6)청화백자 漁樵讀耕圖 六棱甁과 盤子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고미술품(서화…

아름다운 中國文化(61)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詩文 자기(6) 청화백자 漁樵讀耕圖六棱甁과盤子  청록산수 六棱甁 / …

상해한인신문 15시 08분 567
2020.04
09

아름다운中国文化60, 詩文자기(5)長沙窯 호남 장사요,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

아름다운 中國文化(60)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詩文 자기(5) 長沙窯   사천 邛崍와 호남 長沙는 장강의 물길을 따라 함께…

상해한인신문 11시 53분 519
2020.03
27

아름다운中国文化59, 詩文자기(4)磁州系 송금 자주요,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

아름다운 中國文化(59)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詩文 자기(4)磁州系    宋, 井陘窯花盆 폭12cm, 높이17.…

상해한인신문 14시 47분 154
2020.01
09

아름다운中国文化58, 詩文 자기(3)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靑畫白瓷方形墨壺,중국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아름다운 中國文化(58)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詩文 자기(3)   靑畫白瓷方形墨壺, 7.8×5.8cm, 높…

상해한인신문 12시 32분 124
2020.01
02

백산 김덕기 선생, ‘아름다운 중국문화’ 칼럼제공..苦盡甘來 용기 내자!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2020 경자년(庚子年) 새해 희망의 메시지! 백산 김덕기 선생, ‘아름다운 중국문화’ 칼럼제공..苦盡甘來 용기 내자!              ▲팔금…

상해한인신문 12시 53분 120
2019.12
23

아름다운 中国文化 57, 詩文 자기(2)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중국도…

아름다운 中國文化(57)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詩文 자기 (2)   청화백자 詩文항아리, 높이…

상해한인신문 11시 52분 141
2019.12
09

아름다운 中国文化 56, 詩文 자기(1)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중국도…

아름다운 中國文化(56)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

상해한인신문 12시 33분 168
2019.11
07

아름다운 中国文化 55, 淸朝 <皇親 貴族의 筆意>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아름다운 中國文化(55)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淸朝 皇親貴族의筆意 1995년 북경유리창 燕京書畵社  37cm × 82…

상해한인신문 12시 25분 470
2019.09
08

아름다운 中国文化 54, 鄧石如의 筆意,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기), 중국 …

아름다운 中國文化(54)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鄧石如의 筆意  <以餬> 篆書刻목판 160 × 60cm …

상해한인신문 12시 39분 134
2019.08
23

아름다운 中国文化 53, 秋史의 스승 翁方網의 편액,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동…

아름다운 中國文化(53)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秋史의 스승 翁方網의 편액 옹방강(翁方綱)書法의 목조 현판  153cm ×…

상해한인신문 13시 18분 396
2019.07
22

아름다운 中国文化 52, 민속품 <그 悠閑의 纯情美>, 백산 김덕기 선생칼럼, 중국 고미술품(서화,도자기,금…

아름다운 中國文化(52) 중국 고미술품 전문가인 백산 김덕기(栢山金悳基) 선생이 독자들에게 전하는 ‘아름다운 중국문화’ 연재칼럼을 게재합니다.   민속품 - 그 悠閑의 纯情美   요즈음은 중국에서도 손때 묻은 古態美로 …

상해한인신문 17시 45분 156